공유하기

닫기
close

화상회의 전용 스튜디오
‘서울-온’이 궁금해요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살림터 2층에 

화상회의 전용 스튜디오 ‘서울-온’이 지난 4월 문을 열었다.

길이 35m에 달하는 화상회의 전용 LED 디스플레이, 고해상도 영상 장비, 음향 조명 설비 등

최신 시스템을 갖춘 화상스튜디오다. 

각종 비대면 행사는 물론 토크쇼, 회의, 포럼, 강연 등 다양한 온·오프라인 행사를 열 수 있다.

스튜디오 내부 조종실

서울-온 스튜디오 내부 조종실


화상 전용 스튜디오는 무엇인가요? 임민아(성동초 4)

서울-온은 비대면 시대에 화상회의를 위한 스튜디오 및 회의실입니다. 그래서 대규모 콘퍼런스를 온라인으로 진행할때 더욱 효과적입니다. 360도 대형 스크린에 회의 자료와 참석자 영상을 띄워 놓고 발표를 하면 발표자는 대형 강연장에서 발표하는 느낌이 들고, 참석자는 집중할 수 있게 됩니다.


서울-온이 DDP에 위치한 이유는 무엇인가요? 남은서(신강초 4)

DDP는 국제 콘퍼런스, 패션쇼, 신제품 발표회 등이 열렸던곳입니다. 이 멋진 행사를 비대면으로 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한 끝에 탄생한 것이 서울-온 화상 스튜디오입니다. 친구들이 좋아하는 BTS도 2019년 4월, DDP에서 앨범 발표회를 가졌어요. 다음번 앨범 발표회는 서울-온 화상 스튜디오에서 전 세계 기자 및 팬과 함께할 수 있기를 기대해 봅니다.


초대형 디스플레이가 곡면인 이유가 있나요? 정혜윤(서울대학교사범대학부설초 5)

DDP는 세계 최대의 3차원 비정형 건축물입니다. 둥글게 생긴 외관이 특징이죠. 그래서 내부에도 곡면 행사장과 회의실이 많습니다. 서울-온 스튜디오도 ‘라운드 홀’이라고 불리던 회의실이었는데, 원래 구조를 살려 360도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한 화면을 만들어 낸 것입니다. 최대 35m까지 화면을 펼쳐서 사용할 수 있고, 하나의 디스플레이에 최대 8개까지 각기 다른 화면을 나타낼 수 있습니다.


영상 촬영 스튜디오와 다른 점이 있을까요? 권도연(원효초 3)

영상 촬영 스튜디오가 전문 촬영 장비로 영상을 만들어 낸다면 서울-온 화상 스튜디오는 촬영한 영상이 실시간으로 나타나는 대형 스크린, 상대방에게 실시간으로 전송되는 송출시스템, 상대방 영상을 실시간으로 표출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습니다.


집중력이 떨어지는 비대면의 단점을 어떻게 보완하나요? 박지은(잠원초 5)

화상회의나 비대면 행사에서 쌍방향 소통이 이루어지지 않으면 집중력이 떨어지기 마련입니다. DDP 서울-온 화상 스튜디오는 초대형 화면을 배경으로 다양한 연출이 가능하고 모니터를 통해서도 쌍방향으로 소통할 수 있어 지루할 틈이 없을 거예요.



답변: 서울디자인재단



DDP 서울-온 스튜디오에서 ‘2021 내친구서울 어린이기자단 온라인 위촉식’이 열렸다. 

어린이기자 500여 명이 온라인으로 접속해 팡팡 퀴즈쇼, 서울 2행시 등에 도전하고 

비대면 시대 만남의 장을 가지며 어린이기자로서의 포부를 다졌다.external_image

TOP